고객서비스

정보센터

 HOME  >  고객서비스  >  정보센터

[무역 뉴스] 수출물량 3년만에 최저…'투자 부진' 수입물량도 하락

  • 운영자 /
  • 날짜 2019.03.27 /
  • 조회수 2,473 /

 

 

 

반도체 설비투자 조정으로 일반기계 수입이 지난 1998년 IMF 외환위기 이후 가장 큰 폭 줄어 수입물량지수도 석달째 내림세를 지속했다.

 

한국은행이 26일 발표한 '2월 무역지수 및 교역조건'에 따르면 지난달 수출물량지수는 127.76(2010=100기준)으로 전년동월대비 3.3% 하락했다. 지난해 9월 4.9% 하락한 이후 5개월 만에 마이너스를 나타낸 것이다. 지수 기준으로 2016년 2월(121.60) 이후 3년 만에 최저치다.

 

품목별로 화학제품은 5.5% 증가했으나 전기 및 전자기기(-8.7%)와 석탄 및 석유제품(-12.0%) 등이 큰 폭 감소했다. 전기 및 전자기기에서는 휴대전화, LCD, 디스플레이 등의 물량이 마이너스를 나타냈고 반도체를 포함한 집적회로 물량은 3.0% 증가했다. 

 

수출금액지수도 108.62로 전년동월대비 9.5% 빠졌다. 지난해 12월부터 석달째 하락세로 지난 2016년 8월(105.34) 이후 2년 반만에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. 품목별로는 자동차 등 수송장비가 1.5% 상승했으나 반도체 등 전기 및 전자기기와 석탄 및 석유제품 등이 감소했다. 집적회로 수출금액은 지난 1월 20.8% 떨어진데 이어 지난달 24.3% 하락하며 낙폭을 키웠다.

 

수입도 금액과 물량이 동반 하락했다. 수입물량은 114.54로 전년동월대비 9.7% 하락했다. 지난해 9월(-12.1%) 이후 5개월만에 낙폭이 가장 컸고, 지수는 2016년 2월(109.89) 이후 3년 만에 가장 낮았다.

 

반도체 설비투자가 조정된게 전체 수입물량을 끌어내렸다. 특히 반도체 제조용 기계 등 일반기계 수입물량이 전년동월대비 37.5% 추락했다. 지난 1998년 12월(-39.6%) 이후 최대폭 하락한 것이다. 석탄 및 석유제품(-19.3%), 섬유 및 가죽제품(-11.6%) 등의 수입물량도 하락했다.

 

수입금액지수도 일반기계(-37.9%) 하락 등의 영향으로 전년동월대비 11.9% 하락한 104.27을 나타냈다. 지난 2016년 2월(102.82) 이후 2년 만에 최저치였다.

 

한은 관계자는 "수출입 물량지수가 마이너스를 나타낸 것이 지난달 무역지수의 가장 큰 특징"이라며 "1~2월은 설 명절 있어 변동성 크기 때문에 앞으로 추이가 어떻게 될 지는 지켜봐야 한다"고 말했다.

 

교역조건은 악화세를 지속했다. 상품 1단위를 수출해 벌어들인 돈(달러 기준)으로 수입할 수 있는 상품의 양을 나타내는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전년동월대비 4.1% 하락했다. 지난 2017년 12월(-3.5%) 이후 1년3개월째 하락세다.

 

지난달 수출가격(-6.4%)이 수입가격(-2.4%)보다 더 큰 폭 하락한 영향이다. 수출 총액으로 수입할 수 있는 양을 나타내는 소득교역조건지수도 전년동월대비 7.2% 하락했다. 수출물량이 하락한 가운데 교역조건까지 나빠졌기 때문이다.

 

 

자료 한국무역협회(KITA) 무역뉴스
https://www.kita.net/cmmrcInfo/cmmrcNews/cmmrcNews/cmmrcNewsDetail.do?pageIndex=1&nIndex=52324&sSiteid=1&searchReqType=detail&searchCondition=TITLE&searchStartDate=&searchEndDate=&categorySearch=&searchKeyword=?

?
? 

 


TOTAL : 57

정보센터 게시판

번호 제목 파일 등록일 작성자 조회
57 [물류 뉴스] '중국의 배꼽' 우한과 부산항 직항로 열렸다… 물류대란에 '숨통' 2021.11.10 운영자 51
56 [국가별 정보] 코로나19와 물류대란이 야기한 EU 공급망 자립정책 2021.10.14 운영자 170
55 [국가별 정보] 중국, 수입 일반화장품 동물시험 의무화 철폐 2021.09.15 운영자 378
54 [물류 뉴스] 중기부, 수출 中企 780여곳 물류비 지원…최대 2000만원 2021.07.29 운영자 446
53 [국가별 정보] 中, <수출입식품 안전관리방법> 22년부터 시행 2021.06.03 운영자 624
52 [물류 뉴스] ‘컨선 고운임시대’ 물류비 절감 해법은 2021.05.11 운영자 719
51 [국가별 정보] 美 선박 물류 지연, 그 원인을 파헤치다 2021.04.08 운영자 862
50 [물류 뉴스] 코로나19발 수출 물류 대란에 ‘해상 교통정체’ 극심 2021.03.10 운영자 846
49 [국가별 정보] 2021년 중국 수입관세제도 주요 변경사항 2021.02.03 운영자 2,506
48 [물류 기고] 코로나19에 따른 베트남 물류 동향과 유의사항 2020.12.03 운영자 1,048
47 [국가별 정보] 中 해관, 배터리 등 수입 시 품질안전점검 간소화 제도 발표 2020.10.27 운영자 1,486
46 [무역 뉴스] 수출물량·금액 넉달째 내리막…반도체 회복에 낙폭은 축소 2020.08.26 운영자 1,569
45 [국가별 정보] 사우디. 200여 개 품목 관세 인상(6월 10일부) 2020.06.11 운영자 2,133
44 [무역 뉴스] 작년 콘텐츠 수출 규모 10조 원 돌파… 한류 영향 2020.05.20 운영자 2,035
43 [물류 뉴스] IATA "코로나 19로 전세계 항공사 매출 300兆 감소할 것" 2020.03.26 운영자 2,745
42 [무역 뉴스] 수산물 수출 서류검사 비중 높여 절차 간소화 한다 2020.02.27 운영자 2,745
41 [무역 뉴스] 코로나19에 車산업 '일시정지'…국제모터쇼 줄줄이 비상 2020.02.27 운영자 2,469
40 [무역 뉴스] 韓, 7개 주력업종 올해 수출 2.16%↑전망…우한사태 장기화시 치명타 2020.02.06 운영자 2,403
39 [무역 뉴스] 아세안 화장품 시장, 잠재력 높고 유망… 국가별 다른 특징 유의해야 2019.12.23 운영자 3,527
38 [국가별 정보] 美 화장품 수출 시 주의사항 2019.11.29 운영자 1,927
37 [무역 기고] 미·중 무역분쟁 현황과 우리 기업의 대응 방향 2019.10.31 운영자 1,561
36 [국가별 정보] 베트남 수출입 업무를 위한 기초 2019.09.26 운영자 2,340
35 [국가별 정보] 中 CCC 면제 자동차부품 수입 시 ‘先통관 後점검' 실시 2019.08.09 운영자 3,042
34 [물류 뉴스] 2019년 어둠 맞은 항공화물시장, 여전히 ‘깜깜’ 2019.06.27 운영자 4,082
33 [무역 뉴스] 의약품, 작년 수출액 사상 최대..."차세대 수출산업으로 급성장세" 2019.05.27 운영자 3,396
32 [무역 뉴스] 수출물품 품목분류 심사기간 대폭 단축된다 2019.04.29 운영자 12,534
31 [국가별 정보] 중국 증치세율 인하 - 2019년 4월 1일부 적용 2019.03.27 운영자 4,227

Now

[무역 뉴스] 수출물량 3년만에 최저…'투자 부진' 수입물량도 하락 2019.03.27 운영자 2,473
29 [국가별 정보] 중국 화물무역 규제조치 및 인증 2019.02.25 운영자 3,734
28 [해운 공지] 2019년 항만시설보안료 및 중국LSS 시행안내 2018.12.26 운영자 3,842